마음을 비우라 하네

 


 

마음을 비우면

편안한 마음인가

욕심 없는 마음이면

좋겠지만 사람의 욕심은 한이 없다

 

작은 것에 만족해하면

큰 욕심이 없어지는 것이다

 

삶을 살아가면서

욕심을 부리고 싶을 때 있지만

자신이 인내하면서

후회하지 않으면 좋은 삶이 되리라

 

마음 비우면

정말 편안한 마음일 것 같다

 

 

 

 

 

가을이 되니

 


그 여름의 무덥던 날

이글거리던 태양도

이제는 한 풀 꺾였는지

선선한 바람만 불고

서 있는 해바라기는

고개 숙이고 빙그레 웃고 서 있다

 

산들산들 부는 바람에

벼 이삭은 익어가고

미소 짓는 농부의 마음이

푸근해 지는 가 보다

스레트 지붕에는

하얀 박들이 열려

시골의 풍경을 보고 있다

 

 

ㅇ  아호 : 취송(翠松)

ㅇ 고향 : 경북 상주

ㅇ 현 거주지 인천

ㅇ 단국대학교 국어국문과 졸  

ㅇ 함창중고등학교 근무 정년퇴임(2002)

62년도 김용호 시인님의 추천 됨(4.19 3주년 기념 시)

ㅇ 사랑․ 소설계사 기자 근무

ㅇ 현대시조 “바램”으로 천료(97)

97 ~새 시대시조(계간) 출품 외 9곳 문예지 출품

ㅇ 시조집 : 희망의 횃불. 찔레꽃이 피면. 풋풋한 삶을 살자.

            삶의 자락에서

ㅇ 녹조근정 훈장 외 각종 표창장 15

ㅇ 수상 : 시와 수상문학 특별상(2010)

ㅇ 현대시조 이달의 작가상(97년도)

ㅇ 한울문학 이달의 작가상(20005월호)

ㅇ 동인지: 시인파라다이스 외 55권 외      

ㅇ 현재 : 한국 문인 협회 경북 지회 회원. 현대시조 인단 회원. 한울문학 회원. 파라문예회원. 시와 수상문학. 국보문학 회원. 한비문학 회원. 시와 늪 문학 회원. 시와 글 사랑 회원. 지필문학 회원. 문학광장 회원. 스토리문학 회원. 한국미소 문학 회원

ㅇ주소 : 인천광역시 남구 용정 공원로 33 인천 sk sky view 12370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