남태식 시집 『망상가들의 마을』. 크게 4부로 나뉜 이 시집은 1부 무덤에서, 2부 아프다, 3부 오늘은, 4부 숨은 꽃 으로 구성되어 있다. 남태식 시인의 주옥같은 시편을 담았다.


제1부 무덤에서
제2부 아프다
제3부 오늘은
제4부 숨은 꽃

해설/ 황정산
다시 힘을 얻은 맨 언어의 새로움
ㅡ남태식의 시세계